문화를 활용한 산업단지의 진화

산업단지는 제조업의 거점으로서 우리 경제를 이끌어왔으나, 산업환경의 변화와 기존 산업단지의 노후화로 인해 산업단지 활력이 저하되고, 근로환경 또한 열악해지고 있다. 특히 산업단지는 산업시설(공장) 위주의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어, 근로자 및 인근 주민을 위한 문화·여가·복지 시설이 부족하고, 삶의 질에 대한 배려가 부족한 현실이다. 최근 직주근접 융복합시설에 대한 수요증대와 함께 노후 산업단지의 리모델링 및 환경개선을 통한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의 필요성이 계속해서 제기되고 있으며, 산업·제조 공간에서 창의·혁신 공간으로의 기능 및 인식 변화를 통한 지속가능한 산업단지의 재창조를 필요로 하고있다. 이번 논단에서는 산업단지가 창의적·문화적인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일터이자,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는 공간으로 재창조되기 위한 방안으로 ‘산업단지 문화요소 도입 방안’에 대해 모색해보고자 하였다. [한국산업단지공단 발간 산업입지 52호, 2014년]

산업입지 52호_최종 (1)-4.jpg산업입지 52호_최종 (1)-5.jpg산업입지 52호_최종 (1)-6.jpg산업입지 52호_최종 (1)-7.jpg산업입지 52호_최종 (1)-8.jpg산업입지 52호_최종 (1)-9.jpg산업입지 52호_최종 (1)-10.jpg산업입지 52호_최종 (1)-11.jpg

* 본 원고의 저작권은 한국산업단지공단 및 김정후 도시건축정책연구소에 있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