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 / 하다 채움의 문화 _문화예술인 34인의 미래 사회 상상하기 그리고 디자인 하기 (공저)

문화예술인 34인의 미래 사회 상상하기 그리고 디자인하기 
상상하다1.jpg
내일의 문화를 위한 생각을 담은 <상상/하다> 제1권. 한국문화관광정책연구원이 지난 10년간 ‘월간 너울’에 실린 문화, 관광 관련 글들을 뽑아 정리한 모음집으로, 기존의 탁상공론식이 문화정책보고서에서 벗어나, 실제 사례들을 중심으로 풀어낸 따뜻한 에세이집이다. 문화예술계와 정치계의 다양한 인물들이 직접 겪은 살아 있는 문화 이야기를 전해준다.
이 책에는 34명의 다양한 문화인들이 국내 및 해외의 인물들을 만나고 도시와 마을을 탐방하며 그 안의 자기 감동과 감상을 풀어낸 에세이들이 담겨 있다. 그들은 친환경적이고, 공공성을 품어 안고, 보다 많은 이들이 함께 할 수 있으며, 재활용하는 소박하면서도 따뜻한 사회를 꿈꾸고 상상한다. 그것은 바로 오늘날 이야기되고 있는 공공디자인의 새로운 모습이다.
채움의 문화를 이야기하는 제1권에는 행위 주체가 고유한 자기정체성을 바탕으로 고유 기능을 유지하면서 부가적인 기능을 더하는 사례들을 수록하였다.
문화관광연구원 20061205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