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건축 이야기 5: 호주현대미술센터와 캄피에오광장

철은 녹이 습니다. 바로 이 녹이 세계 경제에서 1% 이상의 손실을 가져오는 요인이기도 합니다. 철이 오랫동안 본연의 생명력을 유지하려면 녹을 피해야 합니다. 그런 측면에서 철과 녹은 상극이지만 녹이 다 나쁜 것은 아닙니다. 여기 그 선입견을 깨뜨리는 사례가 있습니다. 철과 녹이 자연스럽게 만나 어우러지는 이야기를 담은 두 곳의 건축물 탐방기.
1.jpg2.jpg3.jpg4.jpg5.jpg6.jpg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